[카지노 뉴스] 마카오 정부, 2021년 게임 세금 42억2천만 달러 거둬들여


[카지노 뉴스] 마카오 정부, 2021년 게임 세금 42억2천만 달러 거둬들여

카지노뉴스 0 583

Q9FTuKh.jpg


마카오 정부, 2021년 게임 세금 42억2천만달러 거둬들여


마카오 정부는 2021년 게임 세금(도박세)을 42억2천만달러(한화 약 5조 429억원)을 거둬 들였다. 


이 수치는 2020년 마카오 정부가 연간 예산으로 추산한 62억2천만달러에는 못 미치지만, 2020년 징수된 37억3천만 달러에 비해 13.8% 증가한 수치다. 


2021년 카지노 총 게임수익(GGR)은 2020년에 43.7%의 개선을 나타냈지만 2019년에 비해 70.3% 감소한 연간 총 게임수익을 발표한 이후에 나온 것이다. 


마카오는 카지노 총 게임수익(GGR)에 대해 39%의 유효 세율을 부과하고 있다. 직접 정부 세금은 35%이고 나머지는 다양한 지역 사회 공익을 위해 지불하기 위한 여러 부과금이다. 


총 게임수익(GGR)은 중국 본토 방문에 영향을 미치는 국경 제한에 부정적인 영향을 받았다. 


2021년 방문객 집계 7,705,943명은 2019년에 비해 80% 낮은 수치이다. 


게임 수익은 썬시티 그룹이 지난 11월말 엘빈 차우의 체포 이후 궁극적으로 정킷 사업을 중단한 국경 간 도박 활동에 대한 중국의 단속으로 인해 영향을 받았다. 


그리고 최근에는 정킷 브랜드 Tak Chun의 사장인  Levo Chan Weng Lin의 체포 이후 11월부터 주목을 받았다. 


마카오의 6개 카지노 운영업체 중 몇몇은 마카오에 있는 해당 시설에서 정킷(Junket)의 운영을 중단했음을 확인했다. 


이런것들로 인해 분석가들은 2022년 VIP 부문의 게임수익이 크게 떨어질 것이라고 에상하고 있다. 

0 Comments
사이트주소
광고문의 텔레그램 @JCOMT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